로그인
 
  1. 9396Views

    01- 효도

    책 머리에 효도 최 알바로 신부 IMC 회원 여러분, 안녕하세요? 제가 말씀 드린 첫 번째 인간적인 가치는 가정이었습니다. 두 번째 가치도 그와 연관된 것으로, 바로 효도입니다. 효도란 이곳 한국에서뿐만 아니라 대부분의 나라에서도 가정에 있어 매우 중요...
    Category2010.03~04호 Views9396 file
    Read More
  2. 8651Views

    02 - 아시아 복음화와 한국 교회

    이 땅 의 선 교 아시아 복음화와 한국 교회 최홍준〈꼰솔라따〉편집위원, 방송작가 ‘동방의 등불’ 인도의 시성(詩聖)으로, 노벨 문학상을 받은 라빈드라나트 타고르는 일찍이 ‘동방의 등불’이라는 시를 써서 우리 겨레에게 선사했다. 일찍이 아시아의 황금시...
    Category2010.03~04호 Views8651 file
    Read More
  3. 7777Views

    03 - 생존을 위한 투쟁

    정 의 와 평 화 생존을 위한 투쟁 바바라 프레이저 (가톨릭 뉴스 서비스 아직도 세상에는 멸종을 피하기 위해서 투쟁해야만 하는 민족 집단이 있습니다. 대부분은 부족 집단으로서, 북미(아메리카 선주민)와 남미(토착민 부족), 아프리카(피그미와 기타 부족)...
    Category2010.03~04호 Views7777 file
    Read More
  4. 7661Views

    04 - 이민은 필리핀을 해치고 있습니다

    세 계 의 장 필리핀은 아시아에서 이민의 비율이 가장 큰 나라입니다. 천만 명 이상의 노동자가 190개 국가로 이민을 떠나며 이들은 이 나라 인구의 약 10%를 차지합니다. 이 같은 현상의 주된 원인은 세계 경제 위기로 인해 실업자가 계속 증가하는 데 있습...
    Category2010.03~04호 Views7661 file
    Read More
  5. 7189Views

    05 - 종교간 대화를 위한 영성 4-1

    종 교 간 의 대 화 종교간 대화를 위한 영성 4-1 강 디에고 신부 IMC  얼마 전 꼰솔라따 선교 수도회의 안토니오 로벨리 신부님이 쓰신 아름다운 묵상을 읽었는데 아주 특별한 인상을 받았습니다. 복음의 착한 사마리아 사람에 관한 비유(루카10, 25-37)에 ...
    Category2010.03~04호 Views7189 file
    Read More
  6. 7059Views

    06 - 100년 간의 위로

    특집 지부티의 한 병원에서 활동하고 있는 폴란드 출신의 꼰솔라따 수녀님   100년 간의 위로 안젤라 만티네오 수녀님 MC 복자 알라마노께서는 우리 수도회 뿐 아니라 꼰솔라따 수녀회도 창설하셨는데 그 수녀님들이 한국에는 계시지 않지만, 몽골을 포함해 ...
    Category2010.03~04호 Views7059 file
    Read More
  7. 7021Views

    07 - 아주 특별한 선교사 - 상

    선 교 체 험 치릴로 악셀로드 신부 치릴로 악셀로드 신부님 전기(傳記)의 표지 아주 특별한 선교사 - 상 조르조 바르나델리 (Mondo e Missione) 우리는 모든 사람이 인간의 오감을 모두 다 쓰고 있지 못하다는 것을 알고 있다. 이런 사람들을 복음화하는 문제...
    Category2010.03~04호 Views7021 file
    Read More
  8. 6454Views

    08-꼰솔라따(위로)의 영성

    알라마노의 영성 꼰솔라따(위로)의 영성 노 베드로 신부 IMC 나는 때때로 사람들이 꼰솔라따 성모님의 아이콘(icon)이 다소 이상한 색깔을 가지고 있으며, 성모님의 다른 그림들처럼 “그렇게 아름답지 못하다”고 하는 말을 듣곤 합니다. 사실 아이콘은 예술적...
    Category2010.03~04호 Views6454 file
    Read More
  9. 7029Views

    09-새로운 여정의 시작

    선교의 일기 새로운 여정의 시작 한경호 마르티노 신부 IMC 회원 여러분, 지난번에 말씀 드린 바와 같이, 올 한 해 동안에는 우리의 꼰솔라따 신부님 두 명이 스페인과 브라질에서 내딛는 선교의 첫걸음을 우리와 함께 나눌 것입니다. 한경호 마르띠노 신부님...
    Category2010.03~04호 Views7029 file
    Read More
  10. 7870Views

    10-우리 가족들의 소식

    우리 가족들의 소식 ■ 멕시코 - 새로운 선교 체험 2008년 12월 1일, 꼰솔라따 선교 수도회와 수녀회가 멕시코에 도착했습니다. 이들은 사제와 수녀들, 그리고 두 아이를 데리고 있는 한 부부를 포함한 평신도 선교사들로 구성됐으며, 3개 대륙의 6개 국가에서...
    Category2010.03~04호 Views7870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