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1. 6058Views

    10-꿈이 이루어졌다

    우리 가족들의 소식 꿈이 이루어졌다 이동욱 베니뇨 부제 앞줄 왼쪽에서: 베니뇨의 어머니, 루가지 교구장, 장인남 바오로 대주교 (교황대사), 이동욱 베니뇨, 베니뇨의 아버지, 꼰솔라따 선교 수도회 케냐 관구장 꼰솔라따 후원회 가족 여러분들께 큰 절 을 ...
    Category2011.05~06호 Views6058 file
    Read More
  2. 7374Views

    10-동두천 공동체의 새로운 후원회

    우리 가족들의 소식 ■ 동두천 공동체의 새로운 후원회 회원 여러분, 여러분도 아시다시피, 우리 동두천 공동체는 주로 외국인 이주 노동자들을 위한 활동에 중심을 두고 있습니다. 동시에 우리는 지역 본당 공동체를 도와 미사를 드리거나 고해성사를 돕고 있...
    Category2010.01~02호 Views7374 file
    Read More
  3. 8229Views

    10-우리 가족들의 소식

    ■ 김문정 요셉 부제 안녕하세요? 김문정 요셉 부제입니다. 우선 제 소개부터 하자면 꼰솔라따 선교 수 도회 부제이고, 로마 우르바노 대학에서 신학을 공부했으며, 콜롬비아에선 선교학, 그리고 2년 간의 선교 체험을 했습니다. 지금은 2011년 1월 11일에 거...
    Category2011.01~02호 Views8229 file
    Read More
  4. 8001Views

    10-우리 가족들의 소식

    우리 가족들의 소식 ■ 멕시코 - 새로운 선교 체험 2008년 12월 1일, 꼰솔라따 선교 수도회와 수녀회가 멕시코에 도착했습니다. 이들은 사제와 수녀들, 그리고 두 아이를 데리고 있는 한 부부를 포함한 평신도 선교사들로 구성됐으며, 3개 대륙의 6개 국가에서...
    Category2010.03~04호 Views8001 file
    Read More
  5. 7251Views

    10-우리 가족들의 소식

    우리 가족들의 소식 ■ 선교사 0 Km : 케냐 하늘 아래서 이동욱 베니뇨 수사 그리스도의 평화 안녕하세요? 후원회 가족 여러분! 따뜻한 봄날이 찾아왔지요? 여기 케냐는 늘 늦봄이나 초가을 날씨라서 계절이 바뀌는지도 모르겠어요. 봄이면 한국에서 볼 수 있...
    Category2010.05~06호 Views7251 file
    Read More
  6. 6855Views

    10-우리 가족들의 소식

    우리 가족들의 소식 ■ 남아프리카 - 주님의 위로를 함께 나누기 로꼬 마라 신부님과 한 성당의 청년들 남아프리카의 현지 교회뿐만 아니라, 우리 선교사들 모두가 특별한 어려움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가장 어렵고 시급한 문제는 사회 전체에 심...
    Category2010.11~12호 Views6855 file
    Read More
  7. 6090Views

    10-우리 가족들의 소식

    우리 가족들의 소식 ■ 멕시코 : 새로운 선교 잡지 사제들과 수녀님들, 평신도 선교사들로 구성된 우리 꼰솔라따 선교사 일행이 멕시코에 처음 도착한 것은 2008년 12월 1일입니다. 이들의 첫 활동은 멕시코에 대해서 공부하는 그룹과 선교 센터를 시작할 장소...
    Category2010.09~10호 Views6090 file
    Read More
  8. 6661Views

    10-우리 가족들의 소식

    우리 가족들의 소식 ■ 추운 몽골에서 선교에 대한 따듯한 나눔 - 김명호 요셉 수사 센베노(안녕하세요)? 한국에 계시는 모든 후원회 가족 여러분, 그리고 이 잡지를통해 부활하신 예수님의 선교사명을 다양한 방법으로 함께 나누고 체험하는 모든 가족 여러분...
    Category2010.07~08호 Views6661 file
    Read More
  9. 6558Views

    2009/01~02호

    표지: 아르바이히르에서 택시를 타고 있는 루시아 수녀님(좌)과 산드라 수녀님(중앙). 사진: 조르지오 신부
    Category표지 Views6558 file
    Read More
  10. 6751Views

    2009/03~04호

    표지 / 우리 꼰솔라따 선교 수도회의 다닐로 신부님(콜롬비아 출신)이 한 노숙자의 이야기를 경청하고 있다. 사진: 알바로 신부
    Category표지 Views6751 file
    Read More
  11. 6671Views

    2009/05~06호

    표지: 성찬 전례는 모든 선교 활동의 처음이자 끝입니다. 사진: 알바로 신부
    Category표지 Views6671 file
    Read More
  12. 6885Views

    2009/07~08호

    표지 / 빈곤은 전 세계로 확산되고 있으며, 그 주된 이유는 경제 정책이 정의롭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부유층과 빈곤층의 차이는 날이 갈수록 심해지고 있습니다. 사진:알바로 신부
    Category표지 Views6885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