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조회 수 419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탈리아 수녀들, ‘인신매매 반대의 날’ 제정 청원

 

 

Suor-Eugenia-alla-manifestazione-Se-non-ora-quando[1].jpg

 

인신매매 반대하는 "지금 아니면 연제냐?"란 시위에 차며하는 에우제니아 보네띠 수녀.

 

【바티칸 CNS】일단의 여성 수도자들이 교회 안에 인신매매의 문제에 대한 인식을 폭넓게 확산시키기 위해 ‘인신매매 반대를 위한 기도와 단식의 날’을 제정해줄 것을 요청하고 나섰다.

꼰솔라따수녀회 유제니아 보네티 수녀는 최근 가톨릭 통신사인 CNS에 “교황은 우리들의 제안에 깊은 관심을 보였고 언제가 좋을지에 대해 물었다”며 “2월 8일이 적당할 것이라고 대답했다”고 전했다.

유제니아 수녀는 이탈리아에서 인신매매 근절을 위해 활동하고 있는 대표적인 여성수도자로서 11월 2일과 3일 이틀동안 바티칸에서 마련된 워크숍에 참석한 80명의 수도자들 중 한 명이다.

그는 지난 9월 비공식 교황 알현 당시 여성의 인신매매에 대해 교회가 더 깊은 관심을 갖고 개입해야 할 것이며, 특히 수도회, 본당 사제와 학교가 인신매매를 통한 성매매의 사회적 요구를 억제하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탈리아 수도장상연합회를 통해 250여 명의 다른 여성 수도자들과 함께 인신매매 근절을 위한 활동을 하고 있는 유제니아 수녀는 지난 20년 동안 불법적인 성매매 근절과 희생자 지원을 위해 애써왔다.

한편 교황청 자연과학학술원, 사회과학학술원, 그리고 바티칸에 본부를 둔 국제가톨릭의료연맹 등은 공동으로 인신매매근절 활동 기구를 조직했다. 교황 프란치스코는 이들 기구들이 인신매매와 불법적인 장기 매매 등 현대 사회의 새로운 형태의 노예 문제에 대해 깊은 연구를 하도록 요청한 바 있다.
 
 index_logo2.jpg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