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1. 한국에서의 3년

    지난 2018년 7월 10일은 저의 첫 번째 선교지인 한국에 온지 정확히 3년이 되는 날이었습니다. 저의 선교 여정에 대해 더 말씀 드리기 전에 제 소개를 하겠습니다. 저는 콩고 민주공화국 왐바에서 태어난 스테파노 낭가 바방겐게 신부이며, 4형제 중 세 째로 ...
    Date2018.11.07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394
    Read More
  2. 감사와 기쁨의 여정

    꼰솔라따 가족 여러분, 저는 케냐 출신 클레멘트 신부입니다. 지난 2011년 한국에 도착하여 지금까지 보낸 선교사 생활을 여러분과 나누고자 합니다. 다소 천천히 성장하고 있지만, 믿음, 소망, 인내의 기둥이 서로 이어지는 내 삶의 이야기입니다. 꼰솔라따 ...
    Date2018.10.19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400
    Read More
  3. 함께 생활한다는 것

    2009년 한국에 도착한 라우렌시오 신부 꼰솔라따 가족 여러분, 반갑습니다. 저는 모잠비크 출신 한 라우렌시오 신부입니다. 이번 글을 통해 제가 한국에서 몇 년간 경험한 선교사 생활을 나누고 싶습니다. 먼저, 선교사로 첫 파견 받은 브라질에서는 5년간 신...
    Date2018.08.23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364
    Read More
  4. 기다림과 인내심으로...

    꼰솔라따 선교 수도회 관구장인 타므랏 신부입니다. 한국 진출 30주년 행사를 맞이하면서 제가 한국에서 겪었던 일에 대하여 나누고 싶습니다. 무엇보다 먼저, 1988년 한국에 처음 파견되었던 초대 신부님 네 분에게 감사를 드립니다. 그분들이 계셨기에 저희...
    Date2018.07.11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537
    Read More
  5. 평신도 선교사로 파견 받으며

     강은형 로사, 송성호 토마스 / 판교성김대건안드레아 성당 부르심 2016년 여름 모잠비크 선교지 순례 길에 오르며 왜 이 순례에 부르셨는지, 나에게 무엇을 바라시는지 주님께 여쭈었으나 순례가 다 끝나도록 명확한 응답은 없었습니다. 순례를 마치고 돌...
    Date2018.05.24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654
    Read More
  6. 한국에서 선교사로 30년

    꼰솔라따 대축일 (대전 덕명동 성당) 2018년 우리는 꼰솔라따 선교수도회가 한국에 진출한지 30년이 되는 해를 기념하고 있습니다. 이는 확실히 축하해야 하지만, 나는 개인적으로 특별한 외부 행사가 필요하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50주년 행사를 기다리고 ...
    Date2018.04.25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812
    Read More
  7. 소말리아에서 순교한 꼰솔라따 수녀 시복 - 2018년 5월 26일

    교황 프란치스코는 2006년 10월 17일, 소말리아에서 살해당한 꼰솔라따 선교수녀회 레오넬라 스고르바티 수녀의 순교를 인정했으며, 이로써 그는 2018년 5월 26일 시복이 될 예정입니다. 스고르바티 수녀와 마호메트 오스만 마하무드 이슬람 경호원은 소말리...
    Date2018.03.20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538
    Read More
  8. 옹기장이 손에 든 진흙

    옹기장이 손에 든 진흙 김명호 요셉 신부 IMC 고국에 계시는 꼰솔라따 가족 여러분 안녕하셨어요. 콜롬비아에서 사목하고 있는 김명호 요셉피노 신부입니다. 작년 5월에 휴가에서 복귀 했으니 벌써 1년이 훌쩍 지나버렸네요. 지면으로나마 인사드리게 되서 기...
    Date2017.12.29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520
    Read More
  9. 대만에서 꼰솔라따 선교수도회의 첫째 성당

    대만에서 꼰솔라따 선교수도회의 첫째 성당 한국에 있었던 에우제니오 신부님과 케냐 출신 매튜 신부님이 대만 신주 교구 성심 성당에서 그들의 사목을 시작했습니다. 이들은 지난 2014년 대만에 도착하여 문화와 중국어를 공부하면서 직무를 준비하였습니다....
    Date2017.12.29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572
    Read More
  10. 총회를 마치면서

    총회를 마치면서 총회에 참석한 선교사들 꼰솔라따 제13차 총회가 지난 5월 22일부터 6월 20일까지 로마에서 있었습니다. 1901년 설립된 우리 꼰솔라따 선교수도회는 국제 공동체입니다. 오늘날에는 아프리카, 아메리카, 아시아, 유럽의 28개국에서 온 982명...
    Date2017.10.27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462
    Read More
  11. 한국 방문한 꼰솔라따선교수도회 총장 스테파노 가멜렌고 신부

    [ 평화 신문에서 ] 한국 교회, 아시아 선교의 든든한 동반자 [1327호][2015.08.16] 한국 방문한 꼰솔라따선교수도회 총장 스테파노 가멜렌고 신부 “지금까지 아프리카와 남미 선교에 온 힘을 기울인 꼰솔라따선교수도회가 이제는 아시아 선교에 주력하려고 합...
    Date2015.08.15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1280
    Read More
  12. 이레네 수녀님의 말씀, 잠언, 생각

    이레네 수녀님의 말씀, 잠언, 생각 1. “오직 예수님! 모든 것을 예수님과 함께. 저 혼자서는 아무것도 하지 않겠다. 저는 예수님의 것이며 저의 것은 없겠습니다. 모든 것을 예수님을 위하여! 저를 위해서는 아무것도 없겠습니다.” 2. “오, 주님! 만약 제가 ...
    Date2015.05.26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1240
    Read More
  13. 꼰솔라따 선교 수도회복녀 이레네 스테파니 수녀님 시복식

    2015년 5월 13일 "냐아타": 온갖 지비의 어머니. 케냐 니에리에서 드리는 미사 중에 교황 대리자 주기경님으로 복녀 승인 선언 <꼰솔라따 잡지에서 난 특집에서> 영광의 신발안나마리아 지라르디 MC 너무나 감격스럽고도 기쁘게 우리는 여러분에게 우리 꼰솔...
    Date2015.05.26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1464
    Read More
  14. 임상훈 마르코 사제서품

    Date2014.11.29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4197
    Read More
  15. 임상훈 마르코 부제서품식

    번역: 만민들에게 나의 영광을 알리리라 (이사 66,19) 꼰솔라따 선교 수도히가 기뻐하는 마음으로 부제서품식에 당신을 초대합니다. 임상훈 마르코 수사 구스타보 오스카르 잔케따, 누에바 오란 교구장 주교님의 손으로 장소: 산 라몬 노나또, 타르타갈 (살따...
    Date2014.03.02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3477
    Read More
  16. 이탈리아 수녀들, ‘인신매매 반대의 날’ 제정 청원

    이탈리아 수녀들, ‘인신매매 반대의 날’ 제정 청원 인신매매 반대하는 "지금 아니면 연제냐?"란 시위에 차며하는 에우제니아 보네띠 수녀. 【바티칸 CNS】일단의 여성 수도자들이 교회 안에 인신매매의 문제에 대한 인식을 폭넓게 확산시키기 위해 ‘인신매매 ...
    Date2013.11.16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4193
    Read More
  17. 제 5차 청년 도보순례

    제 5차 청년 도보순례 종교간 "아름다운 순례길" 일시: 6월 28일(금) ~ 30일(일) 신청: 6월 21일(금)까지 문의: 오유진 신부 010-5507-9907 https://www.facebook.com/events/461084040641341/ 일정 금요일> 전주 전동 성당-송관사 토요일> 송관사 - 천호성지...
    Date2013.06.13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5244
    Read More
  18. 꼰솔라따 성모님 대축일과 한국 진출 25주년 행사

    Date2013.06.13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6358
    Read More
  19. 콜롬비아 관구장 신부님 새로운 주교로 뽑힘

    콜롬비아 관구장 신부님 새로운 주교로 뽑힘 2013년 2월 21일에 교황 베네딕토 16세께서는 새롭게 세운 부에르토 레귀자모-솔라노 대목국의 교구장으로 우리의 공동체에 속한 호아킴 핀전 신부님을 선택하셨음을 기쁜 마음으로 여러분들께 알려 드립니다. 호아...
    Date2013.02.22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5439
    Read More
  20. 2013년 봉헌생활의 날 담화문

    2013년 봉헌생활의 날 담화문 이 세상에 하느님을 드러내는 축성봉헌생활 “모든 사람을 비추는 참 빛”(요한 1,9)으로 우리 가운데 오신 예수 그리스도의 탄생 다음 40일째인 오늘, 교회는 주님 봉헌축일을 지내며 주님 성탄과 공현을 마무리합니다. 이 시기 동...
    Date2013.01.31 Category수도회 소식 Views518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