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조회 수 462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비어 있는 수도원·수녀원, 돈 벌려고 호텔 개조 안돼"

 

프란치스코 교황이 현재 사용되지 않는 교회 건물을 영리 목적으로 쓸 게 아니라 난민을 위해 사용할 것을 촉구했다고 로이터통신이 10일(현지 시각) 보도했다.

 

교황은 이날 이탈리아 로마 시내의 난민 수용소 아스탈리센터를 방문한 자리에서 "돈을 벌기 위해 빈 수녀원과 수도원을 호텔로 개조해서는 안 된다"며 "(이 건물들은) 우리 것이 아니라 그리스도의 육신인 만큼 난민을 위해 써야 한다"고 말했다. 최근 이탈리아 전역에서 비어 있는 수도원이나 수녀원을 레스토랑이나 호텔로 개조해 돈벌이에 나선 행태를 비판한 것이다.

 

2013091200180_0[1].jpg

프란치스코 (오른쪽) 교황이 이탈리아 로마의 난민 수용소 아스탈리센터를 10일 방문해 난민들에 대한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촉구했다. /AP 뉴시스

   

 AP통신은 "10여년 전부터 사제나 수녀 지원자가 줄어든 데다 로마를 찾는 방문객이 급증하면서 수도원들이 숙박업과 요식업을 하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교황이 방문한 아스탈리센터는 매년 시리아 등 전 세계 난민 1만여명이 임시로 머무르는 곳이다. 교황은 이날도 수행원 한 명만을 대동한 채 나타났다. 경호원도 없이 평소 타던 준중형 자동차 '포드 포커스'를 이용했다. 교황은 90분 동안 수용소에 머무르면서 난민 500여명을 만났다.

 

아프리카 난민들의 탈출기를 들은 교황은 "여러분 상당수는 이슬람 등 다른 종교, 다른 나라, 다른 환경에서 왔다"며 "하지만 다양함을 두려워하면 안 된다. 서로 이해하는 형제애는 축복"이라고 말했다.


 
XE Login